MBC,동아일보 여론조사의 허구

 

사용자 삽입 이미지

4/2일 정몽준 후보의 성희롱 사태가 불거지기 전 MBC-동아일보가 취한 여론 조사 발표를 4/4일 발표하였다. 선거법상 4/2일까지 조사한 발표는 4/3일 이 후에 할 수 있기 때문이다.

 

보수 언론이 이렇게 국민의 귀와 눈을 막는 일이 어제 오늘 일이 아니지만, 뉴타운 건과 성희롱관련 입장 번복등 거짓말을 두 번이나 한 정몽준 후보. 
정몽준 후보의 사과만으로 성희롱한 동영상을 방영하지 않는 MBC이고 보면 뭔가 큰 검은 손들이 뒤에서 움직이는 것이 아닌지 의구심이 든다. (사과했다는 것은 인정했다는 뜻이 아니든가)

 

자! 그럼 MBC-동아의 여론조사의 모집단을 한번 살펴보자

동아일보 사이트가면 누구나 다운받을 수 있으니 찾아볼 것을 권유 드리면서 귀찮으실 것 같아서 원본을 다운 받을 수 있게끔 같이 올린다

 
MBC-동아여론조사원본파일(다운받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mbc동아의 여론조사- 지지율 정동영후보(25.9%)-정몽준후보(47.3%)>

                              (이미지를 클릭하면 크게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 지지율에 따른 모집단을 한 번 살펴보자..


광주 /전남 전북을
한 카테고리로 묶어 버리고 31, 대구/경북, 부산/경남을 각각 두어 92


특별히 경상도 인구가 많아서 그렇다고?
그렇다면 대전/ 충남/ 충북 한 카테고리에 128명은 어떻게 된 것 인가. 그 지역이 동작에 특별히 더 인구가 많을 요인이 있을까.
호남지역은 특별히 적을 요인이 있을까?

동작은 벌써 정치 1번지로 대한민국 정치의  상징이 되었다.

이 동작에서 싹 부터 짜를려고 거대 언론들이 연합한 것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리 좋게봐도 보수언론과 수구동맹이 대선후보였던 정동영후보와 민주당을  싹을 짜를 작전이 아니라면 이런 여론 조사 샘플이 나올수 있단 말인가 ? 게다가 적극적 투표의사계층이 71.8% 라니...웬만하면 투표할 생각 이라는 사람과 합하면 92%이다.

투표율이 92%가 되면 정동영후보가 압승할 수치인데 여론조사는 반대라니...
전국 투표율이 50%가 간신히 넘을 것이란 조사가 나오는 상황에서....모집단 전체에서 적극적 투표자수가 71%가 넘는다는게 말이되는가?

혹시, 동아일보 사내 여론조사를 한 것인가??


국민들이여! 여론조사는 과학이 맞습니다. 그런데 그 과학이 오류로부터 출발한 과학이라면 어떻게 되는가?

 

정몽준 후보의 아들이 동아일보를 다닌다고 한다.

왠지 모를 음모의 냄새가 나는 것은 나만의 편협한 생각인가.

 

 

 

 

 

 

 

 

 

 

 

Posted by 정경진(노엘)
트랙백 1,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